만월산 이야기

게시물열람
제목

산사의향기 -커피향 2탄

작성자정솔뫼
등록일2012년 10월 24일 (22:56)조회수조회수 : 1,124
알람에 맞춰 살아본지가 참 오래된 일이다
새벽예불에 들기위해 오지도 않은 잠을 우리는 청했고 걱정보다는 쉽게 깨어나 세수하고 차려입고 밤새 깨어있는 새벽산사의 공기를 맡을수있는일은 지극히 적정에 드는 위대한 일이다 속인인 나의 생에서는 새벽시간은 죽어있는 버려진시간이다 새벽의 종성 한동안 멍했다 -나를 깨운다 -자신의 몸을 치면서 중생을 깨우는 그 아름다운 일 -나는 잠깐 나의 생을 돌아볼수 있었다 법당은 새벽예불에 동참한 분들로 이미 깊은 적정이었다 -주지스님과 정로스님의 묘음에 그저 한없이 깊이 빠져들수 있었다 그저 아내와 나는 열심히 절을하고 또 하였다 순간순간 몸은 살아났고 깨어있는 정신을 만날수 있었다 삶은 가끔 이렇게 성숙할수있음을 느꼈다 그지없이 감개무량하다 무량대복이다

한낯의해가 도량을 비추고 가을은 한없이 천천히 밀려가고 만월산도 따스해보였다 스님께서 이름한 -만월산 --도량에 그득한 법음의 향기 달은 누구에게나 수행의 표본이다 아마 주지 현종 대화상께서는 쓸어도 먼지를 내지않는 달의 품성을 닮았을것이라고 생각했고 마조선사의 일면불 월면불의 설법도 스쳐갔다 --불교신문에 주지스님께서 기고한 말차잔에 마시는 산사의 커피 -무척 기다렸다 콩볶는사찰로 유명한 현덕사- 새로운가풍 이다 산사에서 체험하는 커피볶는즐거움 새롭다 커피의 향기는 바로 선의 맛이고 선의 향기이다 차나 커피나 그저 이름이고 방편일뿐 그속에서 삶의 진정성을 찾아야 한다는 지고 지순한 주지스님과 정로스님의 말씀이 귀하다 돌아서면 가을의 산사 바라보면 가을의 색상 이곳에서의 2박3일은 나를 깨우고 나를 지탱해줄수있는 짧지만 굵은 시간이었다 겨울이 깊어지면 더 멍멍할 현덕사의 도량 싸리골릐 아기자기한 아름다운 길 길은 굽을수록아름답다는 말을 확인해준 그곳에 다시 들고싶다 두루 도와주신 공양주 보살님 사무장님 총무,원주보살님들과 신도분들 늘 부처님과 같이 자고 같이 일어나시길 두손모읍니다 난필과오자 --이해바랍니다 경주 적연당에서 두손모음
코멘트현황
현덕사
현덕사 | 12/10/25 16:29
한줄 ~ 그윽한 향기가 코끝에 전해져오는데 ..묵~향입니다. 米笑거사님 ! 두분의 잔잔한 미소가 아직 눈앞에 있습니다. 늘 행복하시며 부처님 가호 가피 하소서....정로 _()_
12/10/25 16:29
코멘트작성
※ 삭제나 수정시에 사용할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게시물처리 버튼
새글 작성하기 ▲ 다음글 보기 ▼ 이전글 보기 목록보기
게시판검색
자유게시판
순번제목작성자작성일조회수
1295 서울둥지회 현종주지스님과 함께
현덕사 / 12-11-17 (토) / 조회 : 1,173
현덕사12-11-17 11:451,173
1294 서울둥지회, 막사발 커피에 빠지다
현덕사 / 12-11-17 (토) / 조회 : 1,105
현덕사12-11-17 11:341,105
1293 서울 둥지회,건장한 거사님들의 맷돌 그라인딩 체험
현덕사 / 12-11-17 (토) / 조회 : 1,883
현덕사12-11-17 11:171,883
1292 현덕사 저녁 전경
현덕사 / 12-11-17 (토) / 조회 : 1,810
현덕사12-11-17 10:161,810
1291 깨 볶는 솜씨로 커피콩을 볶다 11월8일 한겨레신문(해인사 원철스님)글입니다
들꽃향기 / 12-11-13 (화) / 조회 : 1,281
들꽃향기12-11-13 20:191,281
1290 스님의 커피 스타일 11월8일자 한겨레신문(해인사 원철스님)글입니다
들꽃향기 / 12-11-13 (화) / 조회 : 1,074
들꽃향기12-11-13 20:141,074
1289 가을...
들꽃향기 / 12-11-12 (월) / 조회 : 936
들꽃향기12-11-12 17:07936
1288 아픈 마음 풀어주기
들꽃향기 / 12-11-12 (월) / 조회 : 961
들꽃향기12-11-12 16:44961
1287 자기답게 사는 것
들꽃향기 / 12-11-10 (토) / 조회 : 979
들꽃향기12-11-10 17:59979
1286 가난한 나라에 부처님의 자비를...
들꽃향기 / 12-11-10 (토) / 조회 : 980
들꽃향기12-11-10 17:53980
1285 불교신문 11월 10일 칼럼-논설위원 현종스님(현덕사 주지)
현덕사 / 12-11-10 (토) / 조회 : 1,253
현덕사12-11-10 16:041,253
1284 조계사 음악회 후기(가수 야운과 들구름악단)
들구름 / 12-11-06 (화) / 조회 : 1,038
들구름12-11-06 20:141,038
1283 서울 둥지회 환영합니다
현덕사 / 12-11-04 (일) / 조회 : 896
현덕사12-11-04 09:30896
1282 새누리당 도의원 방문 환담
현덕사 / 12-11-03 (토) / 조회 : 1,029
현덕사12-11-03 16:531,029
1281 서울지검의 즐거운 커피 만들기
현덕사 / 12-11-03 (토) / 조회 : 959
현덕사12-11-03 14:37959
1280 템플스테이~[1]
안녕하세요 / 12-11-01 (목) / 조회 : 959
1
안녕하세요12-11-01 21:37959
1279 蔘千拜(삼천배)[1]
현덕사 / 12-10-29 (월) / 조회 : 1,234
1
현덕사12-10-29 08:121,234
1278 당신을 위해 이 글을 바칩니다
들꽃향기 / 12-10-28 (일) / 조회 : 903
들꽃향기12-10-28 16:04903
1277 스님이 커피 볶고...커피향 가득한 강원도 山寺
현덕사 / 12-10-28 (일) / 조회 : 2,538
현덕사12-10-28 09:372,538
1276 현덕사/연합뉴스/원두커피 볶는 스님과 신도들
현덕사 / 12-10-25 (목) / 조회 : 1,520
현덕사12-10-25 19:021,520
게시판 페이지 리스트
새글 작성하기
주소 : (25400) 강원도 강릉시 연곡면 싸리골길 170 (삼산리, 현덕사) / 전화 : 033-661-5878 / 팩스 : 033-662-1080
Copyright ©Hyundeoksa. All Rights Reserved. Powerd By Denobiz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