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월산 이야기

만월산 이야기
게시물열람
제목

천하에 내 집 아닌 곳이 없도다

작성자
등록일2009년 02월 17일 (16:02)조회수조회수 : 594
一物脫根塵
頭頭顯法身

莫論去與住
處處盡吾家

한 물건이 이 육신을 벗어나니,
온 우주 가득한 모든 생명이 법신을 나투네

가고 머뭄을 논하지 말라,
곳곳이 나의 집이니라..


조계종 종정을 지내신 영축총림 통도사 방장 월하 스님의 임종게송입니다.
요사이 한국 불교의 큰 봉우리들이 열반을 많이 하셨습니다.
태고종 승정 덕암 스님, 조계종 원로의원 덕명 스님,
통도사 방장 월하 스님...
시절이 한 해를 갈무리하는 시절이어선지,
계절이 겨울이어선지, 아니면 한 시대를 가름하는 철이어선지,
안쓰러운 마음 가득합니다.

본래 승가의 입적이야 육신의 옷을 훌훌 벗어 던지는 일이라
안타까워 할 일은 아닙니다만, 인연과 속절없는 정으로 덮은
우리네 마음으로야 참으로 서운하고 아쉬운 일입니다.

옛날이라 옛적이라 간날이 간적이라
끌래절 갈래절 잘하고 못한 일을
소끄리 삼태이 모주랑 비로
싹싹쓸어서 팽가질하고
새로나 새정두고서 잘살아 봅시다...

정선 아리랑 가운데 하나입니다.
님을 보내고 세월을 보내고, 하시절 보내는 아쉬운 심정을
어쩌면 이리도 간결하고 명쾌하게
선열(禪悅)로 바꿔 놓았는지...참으로 아름다운 아리랑입니다.
월하 스님 임종게와 하나도 다름이 없다는 생각이 듭니다.

우리 현덕사는 생명을 아름답게 가꾸는 고운 마음씨를 지닌
님들의 도량입니다.
이 겨울 큰스님들을 보내면서, 한해를 보내면서
님들의 아름다움과 함께 할 수 있는 저는 참으로 행복한
산승이라는 생각을 다시 해 봅니다.

여래(如來)께서도 어쩔 수 없는 것이 인연이라 했습니다.

큰 스님들의 열반이 우리들에게 어떤 인연으로 남을지,
어떤 인연으로 지을지는 순전히 님들 각자의 '내 몫'입니다.
'내 몫'을 가꾸는 생명이야말로 참으로 귀하고 아름다운
법입니다.

가시면서도 참으로 귀한 가르침을 남기신
선지식들께 다시 한번 머리 숙여 참례드립니다.


코멘트현황
게시물처리 버튼
▲ 다음글 보기 ▼ 이전글 보기 목록보기
게시판검색
만월산이야기
순번제목작성자작성일조회수
33 마음의 窓 (강원일보) 2005. 7. 14일자 12면
/ 09-02-17 (화) / 조회 : 550
09-02-17 16:09550
32 [한국불교 새얼굴] 강릉 현덕사 주지 현종스님 - 만불신문에서
/ 09-02-17 (화) / 조회 : 677
09-02-17 16:09677
31 마음이 지옥되나니
/ 09-02-17 (화) / 조회 : 592
09-02-17 16:08592
30 바른 마음으로
/ 09-02-17 (화) / 조회 : 577
09-02-17 16:08577
29 십 선 계 (十善戒)
/ 09-02-17 (화) / 조회 : 709
09-02-17 16:06709
28 진정한 행복
/ 09-02-17 (화) / 조회 : 583
09-02-17 16:06583
27 과 보 (果 報)
/ 09-02-17 (화) / 조회 : 671
09-02-17 16:06671
26 부처님의 말씀 중에서..
/ 09-02-17 (화) / 조회 : 542
09-02-17 16:05542
25 보시하는 마음에서 부처님 본다
/ 09-02-17 (화) / 조회 : 555
09-02-17 16:05555
24 대장경의 숲을 거닐며 (불교신문 8월20일)
/ 09-02-17 (화) / 조회 : 547
09-02-17 16:04547
23 현종스님의 들꽃 이야기(찔레꽃)
/ 09-02-17 (화) / 조회 : 476
09-02-17 16:04476
22 현종스님의 들꽃 이야기 (해당화ㅣ)
/ 09-02-17 (화) / 조회 : 579
09-02-17 16:03579
21 장병들에게 부처님 말씀 전하기
/ 09-02-17 (화) / 조회 : 571
09-02-17 16:03571
20 제야(除夜)의 차 한잔
/ 09-02-17 (화) / 조회 : 609
09-02-17 16:03609
19 무위진인(無爲眞人)
/ 09-02-17 (화) / 조회 : 611
09-02-17 16:02611
천하에 내 집 아닌 곳이 없도다
/ 09-02-17 (화) / 조회 : 595
09-02-17 16:02595
17 선서화전에 모십니다
/ 09-02-17 (화) / 조회 : 525
09-02-17 16:02525
16 가을을 보내며
/ 09-02-17 (화) / 조회 : 542
09-02-17 16:01542
15 태풍'매미'를 보내고 나서
/ 09-02-17 (화) / 조회 : 538
09-02-17 16:01538
14 콘크리트 길보다는 흙길로!
/ 09-02-17 (화) / 조회 : 592
09-02-17 16:01592
게시판 페이지 리스트
1 2 3 4 5 6
주소 : (25400) 강원도 강릉시 연곡면 싸리골길 170 (삼산리, 현덕사) / 전화 : 033-661-5878 / 팩스 : 033-662-1080
Copyright ©Hyundeoksa. All Rights Reserved. Powerd By Denobiz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