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월산 이야기

만월산 이야기
게시물열람
제목

착한 벗을 가까이 하라

작성자
등록일2009년 02월 17일 (15:59)조회수조회수 : 980
지난 봄 사람들이 많이 왕래하는 길가 쪽에 어린 수박 열 서너 포기를 심었다. 가지가 쭉쭉 뻗어 나가고 노란 수박꽃이 피고 앙증맞게 수박이 열리기 시작했다. 물주고 김매준 노력이 헛되지 않았는지 하루하루 커 가는 것이 제법 수박 모양으로 줄이 죽죽 새겨졌다. 적당히 물주고, 잡풀만 뽑아 주면 수박은 제 스스로 알아서 꽃피고 열매 맺고 컸던 것이다.

그런데 정말 중요한 것은 잘 익은 수박을 골라 따는 것이었다. 과일가게 진열장에서만 보던 수박을 밭에서 넝쿨에 달려 있는 것을 보니 어른 아이 할 것 없이 다들 신기해하고 좋아했다.

아무리 잘 익은 수박이라도 겉은 새파랗기 때문에 이 일은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니다. 열 사람이 모이면 열 가지의 지혜가 생긴다고 하지만 가장 원시적이고 다들 아는 방법은 역시 손으로 톡톡 쳐서 소리를 듣고 아는 것이다. 수박밭에 들어가는 사람은 모두 한번씩은 다 톡톡 치면서 수박이 잘 익었는지를 살폈다.

그 가운데에서도 수박에 그려진 줄이 선명해야 된다는 사람, 꼭지가 조금 옴폭 들어가야 된다는 사람, 덩굴손이 말라야 된다는 사람 등 여러 가지 방법을 다 동원해 크고 모양이 좋은 것을 하나 따서 부처님께 먼저 공양을 올리고 설레는 맘으로 칼을 댔는데 그 순간 아주 잘 익고 단맛이 눈과 귀로도 확인할 수 있는 그런 수박이었다.

지눌스님의 〈계초심학입문〉 첫 문장을 보면 ‘처음 발심한 사람은 반드시 악한 벗을 멀리하고 어질고 착한 벗을 가까이 해야 한다’고 적혀 있다.

이것은 수행하는데 있어 주위 환경이 아주 중요함을 강조한 말씀이다. 수행자는 물론이고 이 지구상에 살아 있는 모든 생명체에 해당된다.

낫으로 베고 뽑아도 끈질긴 생명력으로 살아나 허리 높이만큼 자란 쑥밭이 있다. 어느 날 보니 노오란 꽃이 쑥대 속에 군데군데 예쁘게 피어 있어 자세히 보니 참외 꽃이었다. 말 그대로 개똥참외였다.

참외는 넝쿨식물이라 땅에 포복하듯이 자라야 하는데 자신의 신분을 망각하고 쑥대 따라 하늘을 향해 자라고 있었다.

강아지들이 다람쥐하고 숨바꼭질하는지 억새꽃을 헤집고 다니는데 그때마다 하얀 물결치듯이 흔들리는 억새꽃 물결이 호젓한 산사의 분위기를 사로잡는다. 지난주에 경주에서 삽살강아지 두마리를 데리고 왔다. 개들은 키우는 주인을 닮는다고, 여기에서 사는 개들은 환경이 좋아서인지 절에서 사는 개들답게 점잖하고 의젓하다.
2001. 9. 25
코멘트현황
게시물처리 버튼
▲ 다음글 보기 ▼ 이전글 보기 목록보기
게시판검색
만월산이야기
순번제목작성자작성일조회수
14 콘크리트 길보다는 흙길로!
/ 09-02-17 (화) / 조회 : 991
09-02-17 16:01991
13 겨울 가뭄
/ 09-02-17 (화) / 조회 : 992
09-02-17 16:00992
12 끈질긴 판촉 전화
/ 09-02-17 (화) / 조회 : 959
09-02-17 16:00959
11 가을 성지 순례
/ 09-02-17 (화) / 조회 : 932
09-02-17 16:00932
10 가을 산사의 넉넉함
/ 09-02-17 (화) / 조회 : 1,088
09-02-17 15:591,088
9 가을을 넉넉하게 한 여름
/ 09-02-17 (화) / 조회 : 1,006
09-02-17 15:591,006
착한 벗을 가까이 하라
/ 09-02-17 (화) / 조회 : 981
09-02-17 15:59981
7 마음이 고운 사람들
/ 09-02-17 (화) / 조회 : 953
09-02-17 15:58953
6 살아있는 흙의 감미로움
/ 09-02-17 (화) / 조회 : 947
09-02-17 15:58947
5 풀국새 소리 들으며…
/ 09-02-17 (화) / 조회 : 996
09-02-17 15:58996
4 며느리 밥풀꽃
/ 09-02-17 (화) / 조회 : 1,043
09-02-17 15:581,043
3 산천을 깨우는 봄의 소리
/ 09-02-17 (화) / 조회 : 1,056
09-02-17 15:571,056
2 아름다운 감나무
/ 09-02-17 (화) / 조회 : 1,031
09-02-17 12:421,031
1 현덕사 자랑거리
/ 09-02-17 (화) / 조회 : 1,086
09-02-17 12:411,086
게시판 페이지 리스트
1 2 3 4 5 6
계좌안내 : [농협] 333027-51-050151 (예금주 : 현덕사)
주소 : (25400) 강원도 강릉시 연곡면 싸리골길 170 (삼산리, 현덕사) / 전화 : 033-661-5878 / 팩스 : 033-662-1080
Copyright ©Hyundeoksa. All Rights Reserved. Powerd By Denobiz Corp.